보예보딘은 « 영국 측 CCTV 영상

보예보딘은 « 영국 측 CCTV 영상 사진의 페트로프는 사각형 귓불을 갖고 있는데 인터뷰에 나온 페트로프의 귀는 둥근 형태다 »며 « 다른 사람이다 »라고 지적했다. 이어 영국 측 사진에는 페트로프의 앞쪽 머리 선이 반원 모양이지만 RT 인터뷰 영상에선 M자 모양이라고 설명했다. 또 서울출장샵 사진 속 페트로프의 눈은 갈색인 데 비해 영상 속 그의 눈은 오산출장샵 푸른색이고, 입의 길이·눈꺼풀·얼굴 점 위치 등에서도 차이가 난다고 꼬집었다. 보예보딘은 남양주출장샵 « 보쉬로프의 경우도 영국 측 사진 속에선 코와 정수리가 오른쪽으로 치우쳐 있는데 영상 속에선 정수리와 턱은 왼쪽으로, 코는 오른쪽으로 치우쳐 있다 »면서 « 이것만으로도 두 사람이 전혀 다른 사람임을 알 수 있다 »고 광주출장샵 강조했다. 이어 « 귓불 모양도 전혀 다르고, 눈썹·머리색·얼굴 점 등도 다른 사람임을 보여준다 »고 주장했다. 이러한 주장에 대해 일부 전문가들은 어차피 사진과 영상이라 실제 모습이 왜곡돼 보일 수도 있다며 대역이 아닌 실재 인물들일 수 있다는 반론도 제기했다. 앞서 영국 검찰이 지난 3월 영국 솔즈베리에서 발생한 러시아 이중스파이 세르게이 스크리팔 부녀 독살 시도 사건의 용의자로 발표했던 보쉬로프와 페트로프는 이날 러시아 관영 RT TV 보도국장 밀양출장샵 마르가리타 시모니얀과 한 인터뷰에서 자신들은 정보기관 요원이 아닌 사업가들이며 솔즈베리에는 관광차 갔었다고 주장했다. 영국 정부는 그러나 이들의 인터뷰 내용이 거짓과 노골적인 날조에 지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영국 총리실 대변인은 « 러시아 정부가 지원하는 TV 방송(RT)의 인터뷰에서 나온 거짓말과 노골적인 날조는 대중의 지적 경상남도출장샵 수준에 대한 모욕 »이라며 « 더욱 중요한 것은 그들이 이번 끔찍한 공격의 피해자들을 매우 불쾌하게 강릉출장샵 한다는 것 »이라고 비판했다.

Laisser un commentai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