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가 지난해 노인 일자리 사업을 전국에서 가장 잘 한 것으로 평가받았다. 도는 최근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2017년 노인 일자리 사업 전국 평가대회’에서 공익활동 부문 최우수상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한 해 동안 고령사회 최고 복지시책인 노인 일자리 확대를 위해 648억원을 투입해 472개 사업단을 운영하면서 노인 2만7천명에게 다양한 일자리를 제공한 점을 인정받았다. 또 노인 일자리 전담기관인 밀양 시니어 클럽과 양산 노인 일자리 창출지원센터를 1곳씩 늘린 점도 돋보였다. 공동작업형, 제조판매형, 서비스제공형 등 소규모 사업장 형태의 시장형 일자리 98곳도 창출했다.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재외동포 언론인들이 고국에 모여 네트워크를 다지고 차세대 한글교육을 논의하는 자리인 ‘2018 세계한인언론인 국제심포지엄’이 17일 서울 코리아나 호텔에서 막을 올렸다. 세계 30여 개국에서 군산출장샵 우리말 매체를 운영하는 언론인들의 모임인 세계한인언론인협회(세계한언, 공동회장 전용창·김소영)가 ‘재외한인 차세대 한글교육과 언론의 역할-재외한인 기자학교 개설’이라는 전주출장샵 주제로 여는 이번 행사의 개회식은 김소영 회장의 대회사,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의 환영사, 기념촬영과 축하공연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김 회장은 대회사에서 « 우리 협회는 안팎의 어려움에도 ‘세계한인’ 창간을 비롯해 한글 한류와 한국문화 육성 및 전파 등을 위해 여러 과제를 발굴하는 등의 성과를 이뤘다 »며 « 이번 심포지엄에서 여러분의 소중한 경험을 교환하고 훌륭한 제안과 실천방안들이 나오기를 바란다 »고 기대했다. 그는 이어 « 750만 재외동포는 남북한의 화해협력과 한반도 평화정착을 동해출장샵 간절히 바라고 있다 »며 « 18일부터 열리는 평양 남북정상회담이 큰 성공으로 이어졌으면 좋겠다 »고 희망했다. 한우성 이사장은 축사에서 « 재외동포 언론인 여러분은 현지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사명감을 가지고 우리 말과 글로 모국의 소식을 전달함으로써 한민족의 정체성을 유지하는 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 »고 치하했다. 참가자들은 18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심포지엄에 참석하고, ‘5분 만에 김포출장샵 배우는 한글교육’, ‘다시 돌아보는 한국어와 김천출장샵 한글’ 등의 주제를 놓고 전문가들과 토론할 예정이다. 19일에는 대구광역시로 자리를 옮겨 현장 취재와 현지 남양주출장샵 언론사를 방문해 교류하고, 20일에는 성남시에 있는 남한산성을 돌아볼 계획이다. 행사는 21일 한반도 주변 상황 관련 국가안보시설 방문과 종합 평가를 끝으로 부산출장샵 막을 내린다. 외교부, 통일부, 문화체육관광부, 국립국어원, 재외동포재단, 한국언론진흥재단,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연합뉴스, 대구광역시, 아시아기자협회, 한국언론학회, 대한언론인회 등이 이 행사를 후원한다.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단체인 세계한언은 2002년부터 매년 봄과 가을에 고국을 찾아 세계한인언론인대회와 국제심포지엄을 연다.

Laisser un commentaire